• 카카오티비
  • 로그인
  • 회원가입
강동복 예비후보, 설 명절 앞두고 민심속으로...
강동복 예비후보, 설 명절 앞두고 민심속으로...
  • 나경화 기자
  • 승인 2020.01.23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터미널 부근과 전통시장에서 시민들과 함께 호흡하며 민심 청취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을 찾아 서민들의 민심을 청취하고 있는 강동복 예비후보 모습 (사진 : 나경화 기자)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을 찾아 서민들의 민심을 청취하고 있는 강동복 예비후보 모습 (사진 : 나경화 기자)

오는 4월 15일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천안갑 선거구 출마를 선언한 자유한국당 강동복 예비후보가 설 명절을 앞둔 23일 천안시 신부동 터미널 부근과 전통시장을 찾아 어려운 경기속에서 명절을 준비하는 시민들을 만나 민심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IMF이후 2%의 성장으로 최악의 경기불황속에 맞는 2020년 설 명절을 앞두고 여야를 막론하고 국회의원 선거 및 천안시장 보궐선거 출마자 등이 설 민심을 잡기위해 총력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강동복 예비후보는 전통시장을 찾아 시민들의 손을 하나하나 잡으며 최악의 경기불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 희망을 잃지 말고 이겨 나가자는 당부와 함께 시민들의 원성어린 민심과 마주했다.

강동복 예비후보는 “설 명절을 앞두고 귀성객들을 만나고 설 준비를 위해 전통시장을 찾은 시민들과 추운날씨 속에서 어렵게 장사하고 있는 서민들을 만나며 설 명절의 설렘 보다는 힘들어 하는 모습들을 보며 마음이 아팠다”며 “정치가 바로서야 서민들의 삶이 나아지고 자신들의 당리당략을 위해 서민들은 나 몰라라 했던 현 정부를 이번 4월 15일 치러지는 선거에서 심판해 서민들이 살기 좋은 대한민국이 되었으면 하는 간절한 소망의 마음을 다졌다”고 말했다.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을 찾아 서민들의 민심을 청취하고 있는 강동복 예비후보 모습 (사진 : 나경화 기자)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을 찾아 서민들의 민심을 청취하고 있는 강동복 예비후보 모습 (사진 : 나경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