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티비
  • 로그인
  • 회원가입
천안시, ‘하늘그린 천안메론’ 20일부터 본격 출하
천안시, ‘하늘그린 천안메론’ 20일부터 본격 출하
  • 나경화 기자
  • 승인 2019.05.20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86년부터 33년간 105개 농가 재배·출하
하늘그린 천안멜론 모습 (사진제공 : 천안시청)
하늘그린 천안멜론 모습 (사진제공 : 천안시청)

천안의 특산품인 달콤한 수신멜론이 오는 20일 본격적으로 출하된다.

천안시는 ‘하늘그린 천안멜론’ 상표로 유통되는 수신멜론이 당도측정 등의 선별과정을 거쳐 다음달 20일까지 한 달간 집중 공급된다고 밝혔다.

수신멜론은 다른 과일에 비해 당도가 높고 식감이 부드러워 국내 소비자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멜론은 저장 가능한 과일이 아니라 5~6월에만 맛 볼 수 있는 귀한 과일이다.

이번에 수확되는 멜론은 당도가 16브릭스(Brix) 이상의 과육이 부드러운 무늬가 없는(무네트) 홈런스타 품종으로, 수신지역에서 봄 작형으로 주로 재배됐다.

천안 멜론은 1986년부터 현재까지 수신지역에서 33년간 재배되고 있는 농산물로, 올해는 65헥타르 면적에서 105개 농가가 멜론을 재배·출하하고 있다.

이광용 천안멜론농촌지도자회장은 “수신멜론의 맛과 품질을 보장할 수 있다”며, “소비자들의 주문이 있으면 제주도 지역까지 전국 택배 배송이 가능하므로 직거래로 구매하셔도 된다”고 말했다.

천안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앞으로 천안지역에서 가을에도 멜론을 수확할 수 있도록 멜론 2기작 안정 재배기술을 보급해 농가소득 증대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