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티비
  • 로그인
  • 회원가입
홍성여고, ‘낙태죄 폐지’ 논제로 독서토론대회 개최
홍성여고, ‘낙태죄 폐지’ 논제로 독서토론대회 개최
  • 나경화 기자
  • 승인 2019.06.13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명의 학생들이 두 팀으로 나뉘어 찬반 토론대회 진행
독서토론대회 진행 모습 (사진제공 : 홍성교육지원청)
독서토론대회 진행 모습 (사진제공 : 홍성교육지원청)

홍성여자고등학교(교장 심상룡)가 지난 12일 다목적실에서 2019 ‘책 읽는 학교’ 독서 문화 확산을 위한 독서토론대회를 개최했다.

대회 전, 학생들은 ‘아마도 올해의 가장 명랑한 페미니즘 이야기(케이틀린 모란 저)’, ‘페미니즘의 도전(정희진 저)’, ‘페미니즘 교실(김고연주 저)’ 등 주제 관련 도서를 읽고 3~4명씩 모둠을 조직하여 토론 활동지를 제출했다.

이후 심사를 통해 선정된 4개 모둠, 14명의 학생들은 두 팀씩 찬성, 반대로 나뉘어 대회를 진행했다.

‘낙태죄 폐지’를 논제로 진행된 이 날 대회에서, 찬성 측은 원치 않는 상황에서 출산하여 불행한 상황에 처하는 산모의 인권을 보호해야 한다며 낙태죄 폐지를 주장했고, 반대 측은 행동에는 책임이 따른다며 낙태죄를 폐지하기보다 피임을 확산시켜야 한다는 주장을 펼쳤다. 토론 후에는 토론을 방청한 학생들의 소감발표와 함께 토론을 가장 잘한 학생에 대한 투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독서토론대회에 심사를 맡았던 박하선 교사는 “수행평가나 시험공부 때문에 시간이 부족했을 텐데도 토론에 참여한 학생들이 열심히 준비해줘서 고맙다.”며 “요즘 학생들이 책을 잘 안 읽는데 우리 홍성여고 학생들이 책을 읽고 토론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는 모습이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토론에 참여한 3학년 이은영 학생은 “반대 측의 의견을 들으며 사회적 이슈를 다양하게 바라보는 관점을 갖게 되는 유익했던 시간이었다.”며 “다른 토론자들이 토론에 열심히 참여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