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티비
  • 로그인
  • 회원가입
천안시치어리딩협회, ‘점핑엔젤스’ 아시아대회 석권
천안시치어리딩협회, ‘점핑엔젤스’ 아시아대회 석권
  • 나경화 기자
  • 승인 2019.04.16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니어 팝댄스 1위, 주니어 힙합 1위, 엔젤 미니팝댄스 2위 차지
아시아대회를 석권한 점핑엔젤스 모습 (사진제공 : 천안시청)
아시아대회를 석권한 점핑엔젤스 모습 (사진제공 : 천안시청)

충남 유일한 치어리딩(cheerleading) 팀인 천안시치어리딩협회 소속 ‘점핑엔젤스’(회장/단장 김현미)가 아시아대회에서 실력을 받아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고 돌아왔다.

점핑엔젤스는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이틀 동안 치러진 ‘2019 아시아컵 치어리딩 대회’에서 아시아에서 내로라하는 춤 관련 134개팀 중 88개팀과 경쟁해 주니어 팝댄스 1위, 주니어힙합 1위, 미니팝댄스 2위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초3학년부터 중1학년 학생 16명이 출전한 점핑엔젤스는 그동안 3위권 안에 들어가기 힘든 상황이었으나, 주장을 비롯해 초등학생부터 3년 이상 꾸준히 연습하고 실력을 쌓아올린 덕에 이 같은 뜻깊은 결실을 맺을 수 있었다.

특히 올해는 3.1절 100주년 해를 맞아 점핑엔젤스는 대회 시상식 전 태극기를 휘날리며 만세 삼창과 독립군가를 합창해 나라 사랑하는 마음을 되새기고 우리나라 역사와 문화를 널리 알렸다.

김현미 단장은 “2019년도 아시아대회는 3.1절 100주년을 기념해 준비부터 남달랐으며, 그동안 수상하지 못한 주니어 팝댄스 1위가 가장 놀라운 발전이자 결과였다”고 말했다.

아울러 “지난해와 다르게 올해에는 천안시체육회와 세한대학교가 많은 관심과 지원으로 선수역량을 높이는 데 큰 역할을 했다”며 “내년에 더 큰 계획을 함께할 수 있어 든든하고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점핑엔젤스는 전국적으로 천안을 알리는 데 앞장선다는 계획으로 5월 5일에는 서울 어린이대공원에서 어린이날 기념 행진과 공연활동 등을 펼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